정치

뉴스1

'긴급 기자회견' 이언주, 가덕신공항·후보자 검증 촉구 나선다

유새슬 기자 입력 2021. 01. 27. 23:04 수정 2021. 01. 28. 11:31

기사 도구 모음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이언주 전 국민의힘 의원이 오는 28일 긴급 기자회견을 예고한 가운데, 이 전 의원은 이 자리에서 당 지도부를 향해 가덕도 신공항 찬성 선언과 면밀한 후보자 검증 등을 촉구할 계획인 것으로 27일 전해졌다.

하지만 이 전 의원측 관계자에 따르면 그는 기자회견에서 부산시장 선거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국민의힘을 향해 가덕도 신공항 건설 찬성 선언을 촉구하고, 당 차원에서 후보자들을 엄격하게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5일 오후 부산 수영구 국민의힘 부산시당에서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 면접을 마친 이언주 예비후보가 발언하고 있다. 이날 박형준,박민식,이언주,이진복 등 9명이 예비후보가 면접 심사를 받는다. 2021.1.25/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서울=뉴스1) 유새슬 기자 =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이언주 전 국민의힘 의원이 오는 28일 긴급 기자회견을 예고한 가운데, 이 전 의원은 이 자리에서 당 지도부를 향해 가덕도 신공항 찬성 선언과 면밀한 후보자 검증 등을 촉구할 계획인 것으로 27일 전해졌다.

이 전 의원은 28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기로 예약한 상황이지만 구체적인 회견 내용에 대해서는 캠프 관계자들과도 교감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부산 시장 예비후보 사퇴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하지만 이 전 의원측 관계자에 따르면 그는 기자회견에서 부산시장 선거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국민의힘을 향해 가덕도 신공항 건설 찬성 선언을 촉구하고, 당 차원에서 후보자들을 엄격하게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할 계획이다.

이 두 가지가 관철되지 않을 경우에는 후보직 사퇴도 불사하겠다는 것이 이 전 의원의 생각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박형준 동아대 교수에 대한 도덕성 문제를 꾸준히 제기하고 있는 이 전 의원이 최근 국민의힘 4·7 재·보선 공천관리위원회에 박 교수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 교수는 지난 26일 이 전 의원과 함께 서류 및 면접 심사를 통과, 예비경선 후보자에 이름을 올렸다.

이 전 의원은 이날 기자회견을 마친 뒤 부산으로 내려가 오후 2시에 열리는 국민의힘 예비경선 후보자들의 '비전스토리텔링' 발표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yooss@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