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동작구, 2021년 '마을이 학교다' 운영 사업자 모집

박종일 입력 2021. 01. 27. 23:10

기사 도구 모음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지역내 어린이·청소년에게 다양한 창의체험위주의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2021. 상반기 '마을이 학교다' 운영사업자를 모집한다.

'마을이 학교다' 사업은 마을 교육 자원의 활용을 통해 지역 내 교육과 돌봄 기능을 강화하고 쉼과 놀이가 있는 창의체험 위주의 교육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월3일부터 10일까지 모집..마을학교 당 150만원 이내 지원 , 약 22개 콘텐츠 선정..지역 소재 교육콘텐츠 사업 수행 및 장소 확보 가능한 단체 또는 개인 대상
캘리그라피와 동양화로 만드는 DIY 교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지역내 어린이·청소년에게 다양한 창의체험위주의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2021. 상반기 '마을이 학교다' 운영사업자를 모집한다.

'마을이 학교다' 사업은 마을 교육 자원의 활용을 통해 지역 내 교육과 돌봄 기능을 강화하고 쉼과 놀이가 있는 창의체험 위주의 교육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모 분야는 어린이·청소년이 쉼과 놀이가 있는 다양한 마을교육을 체험할 수 있는 창의융합 콘텐츠로 문화예술, 놀이/체육, 진로, 심리정서/인성 등이다.

지원규모는 콘텐츠 당 150만원 이내로 1차 서류검토 2차 인증심사위원회를 거쳐 약 22개 콘텐츠를 선정할 예정이다.

사업 운영기간은 3월22일부터 8월 말까지로 최소 수강인원 기준인 10명을 충족한 경우 협약 체결 후 강좌로 개설된다. 단,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최소 수강인원은 축소·변경 될 수 있다.

지역 소재 교육콘텐츠 사업 수행 및 장소 확보가 가능한 단체 또는 개인을 대상으로 하며, 단체(개인)당 1개 콘텐츠를 신청할 수 있다. 단, 개별 장소 확보가 어려운 단체(개인)는 '마을이 학교다' 전용공간인 ‘노량진 마을품학교’(장승배기로19길 50)를 이용하거나 마을e공간을 연계·지원 받을 수 있다.

마을e공간은 동작구 내 마을교육을 할 수 있는 유휴 공간이다.

또,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개강일정 연기 및 수강인원 축소, 거리두기 가능한 넓은 장소 부족 등 사업운영에 어려움이 있어 올해는 유연한 수업방식(대면·비대면 병행)도입, 마을e공간 22개소 연계,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운영 기준을 마련했다.

자세한 사항은 교육정책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정종록 교육정책과장은 “전년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교육격차가 많이 발생했으나 올해는 비대면 수업용 콘텐츠를 활용, 마을강사 및 공간 지원으로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더 나은 교육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