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울산시, 20ha 규모 도심 바람길 숲 조성

이준석 입력 2021. 01. 28. 23:49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울산]
도심 외곽의 신선한 공기를 도심으로 유도하기 위한 '도심 바람길 숲 조성사업'이 본격 추진됩니다.

울산시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울주 신일반산업단지 인근과 북구 효문동 동해남부선 완충녹지 등 도심 곳곳에 국비와 시비 200억 원을 투입해 20ha의 숲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 효과와 함께 열섬현상 완화 등 도심 생활 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준석 기자 (alleylee@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