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국민일보

오늘의 QT (2021.1.30)

입력 2021. 01. 29. 18:53

기사 도구 모음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가 여전히 찬송하리로다.

그러나 이 세상은 죄로 비틀어져 있기에 원치 않는 근심이 찾아오기도 합니다.

나로부터 시작하면 근심을 벗어날 수 없습니다.

우리는 아픔과 슬픔과 낙심을 들고 주님 앞에 엎드려 유일한 피난처가 되는 하나님의 도움을 간구해야 합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가 여전히 찬송하리로다.(시 42:5)

Why, my soul, are you downcast? Why so disturbed within me? Put your hope in God, for I will yet praise him, my Savior and my God.(Psalms 42:5)

모든 사람이 근심 없는 인생을 꿈꿉니다. 고민도 없고 슬픔도 없는 내일이 오기를 학수고대합니다. 그러나 이 세상은 죄로 비틀어져 있기에 원치 않는 근심이 찾아오기도 합니다. 나로부터 시작하면 근심을 벗어날 수 없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으로부터 시작하면 평안이 넘칩니다. 물론 이런 생활이 쉬운 건 아닙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들고 자기 자신을 독려할 필요가 있습니다. 근심은 있을 수 있지만, 근심에 빠져 사는 건 잘못입니다. 우리는 아픔과 슬픔과 낙심을 들고 주님 앞에 엎드려 유일한 피난처가 되는 하나님의 도움을 간구해야 합니다.

임승민 목사(담장너머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