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한국경제TV

학폭 논란 조병규 출연 보류..유재석 새 예능 컴백홈 제작진 결정

장진아 입력 2021. 02. 26. 15:55 수정 2021. 02. 26. 16:04

기사 도구 모음

학교폭력(학폭) 의혹을 받는 배우 조병규가 KBS 2TV 예능 '컴백홈' 출연을 일단 보류하기로 했다.

KBS는 26일 "제작진은 최근 조병규 관련 논란에 최대한 신중하게 접근하려 노력해왔다"면서 "조병규는 일련의 논란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진행 중이지만 예상보다 법적 판단이 늦어짐에 따라 출연자의 출연을 강행하는 것은 무리가 있다는 판단하에, 조병규의 출연을 보류하게 됐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장진아 기자]

학교폭력(학폭) 의혹을 받는 배우 조병규가 KBS 2TV 예능 '컴백홈' 출연을 일단 보류하기로 했다.

KBS는 26일 "제작진은 최근 조병규 관련 논란에 최대한 신중하게 접근하려 노력해왔다"면서 "조병규는 일련의 논란에 대해 법적 대응을 진행 중이지만 예상보다 법적 판단이 늦어짐에 따라 출연자의 출연을 강행하는 것은 무리가 있다는 판단하에, 조병규의 출연을 보류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아무쪼록 명확한 사실 규명으로 어느 쪽이든 억울한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면서 "'컴백홈'은 모든 출연진과 제작진이 심기일전해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컴백홈'은 '경이로운 소문' 등 작품으로 큰 인기를 얻은 조병규가 국민 MC 유재석과 호흡을 맞추기로 해 기대를 모은 바 있다.

(사진=연합뉴스)

장진아기자 janga3@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티브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