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파이낸셜뉴스

식약처, 메디톡스 '메디톡신' 국가출하승인..국내·해외 판매 본격 개시

홍석근 입력 2021. 02. 26. 17:38

기사 도구 모음

식품의약안전처가 메디톡스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 '메디톡신주 150단위'의 국가출하승인을 내주며, 메디톡스가 국내 및 브라질 등 해외 시장에 바로 판매할 수 있게 됐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이번 메디톡신주 150단위의 국가출하승인은 지난해 4월 이후 10개월 만의 일"이라며 "메디톡신주는 국내에서 뿐만 아니라 수출을 통해 메디톡스 큰 매출을 일으키는 만큼 빠른 경영 정상화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파이낸셜뉴스] 식품의약안전처가 메디톡스의 보툴리눔 톡신 제제 '메디톡신주 150단위'의 국가출하승인을 내주며, 메디톡스가 국내 및 브라질 등 해외 시장에 바로 판매할 수 있게 됐다.

이는 식약처가 지난 24일 내린 코어톡스주에 대한 국가출하승인 결정 이후 두 번째다.

26일 식약처의 의약품통합정보시스템 의약품안전나라에 따르면, 메디톡스의 주력 보툴리눔 톡신 제제인 메디톡신주 150단위가 국가출하승인을 받았다.

국가출하승인이란 보툴리눔 톡신, 백신 등에 대해 품목허가 이후 판매 이전 단계에서 국가가 한 번 더 품질을 검증하는 절차다.

이번 국가출하승인으로 시장에 다시 판매할 수 있게 된 메디톡신주는 메디톡스 전체 매출의 약 42%를 차지하는 대표 제품이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이번 메디톡신주 150단위의 국가출하승인은 지난해 4월 이후 10개월 만의 일"이라며 "메디톡신주는 국내에서 뿐만 아니라 수출을 통해 메디톡스 큰 매출을 일으키는 만큼 빠른 경영 정상화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