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파이낸셜뉴스

KAEMS, 중앙119구조본부 헬기 등 정비계약 체결

김영권 입력 2021. 02. 26. 17:49

기사 도구 모음

한국항공서비스(KAEMS)는 지난 22일 중앙119구조본부와 EC-225 정비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23일 티웨이항공과 제주항공의 민항기 21대의 정비 계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그동안 해외업체가 독점해 오던 EC-225 헬기정비를 국내업체가 맡은 것은 KAEMS가 처음이다.

KAEMS는 2019년 B737 기종에 대한 미국 연방항공청(FAA) 정비인증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한국항공서비스 제공

[파이낸셜뉴스] 한국항공서비스(KAEMS)는 지난 22일 중앙119구조본부와 EC-225 정비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23일 티웨이항공과 제주항공의 민항기 21대의 정비 계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그동안 해외업체가 독점해 오던 EC-225 헬기정비를 국내업체가 맡은 것은 KAEMS가 처음이다.

KAEMS는 2019년 B737 기종에 대한 미국 연방항공청(FAA) 정비인증을 받았다. 올해는 상반기 안에 A320 계열 항공기에 대한 인증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현재 수행 중인 해병대와 경찰청의 수리온 정비를 비롯해 연내에 해양경찰청, 산림청 등과도 직접계약을 통해 정비물량을 지속적으로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고이근 KAEMS 상무는 "미국 FAA 정비인증 기종의 확대와 함께 태국에 정비인증(AMO)을 신청해 심사 중"이라면서 "2021년을 해외 정비물량 확보의 원년으로 삼을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kim091@fnnews.com 김영권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