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이언주 "文대통령, 백신 접종 구경만..화이자 아니라 안 맞나"

한주홍 입력 2021. 02. 26. 20:57

기사 도구 모음

이언주 국민의힘 부산시장 예비후보는 26일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장을 방문한 데 대해 "먼저 맞는 대통령은 봤어도 맞는 거 구경만 하는 대통령은 처음 본다"고 비판했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문 대통령께서 1호 접종 맞는 거 지켜만 보고 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세계 10대 경제국이면서 세계 104번째 백신 접종"이라며 "왕께서 무슨 대단한 시혜라도 베푸는 양 구경만 하는 대통령의 그 태도가 기가 막히다"고 비꼬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세계 10대 경제국인데 세계 104번째 백신접종"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경선 마지막 합동토론회가 열린 2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KNN방송국 스튜디오에서 이언주 예비후보가 발언을 하고 있다. 2021.02.25. yulnet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이언주 국민의힘 부산시장 예비후보는 26일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장을 방문한 데 대해 "먼저 맞는 대통령은 봤어도 맞는 거 구경만 하는 대통령은 처음 본다"고 비판했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문 대통령께서 1호 접종 맞는 거 지켜만 보고 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세계 10대 경제국이면서 세계 104번째 백신 접종"이라며 "왕께서 무슨 대단한 시혜라도 베푸는 양 구경만 하는 대통령의 그 태도가 기가 막히다"고 비꼬았다.

그는 "기왕 간 김에 맞고 나오시지 어찌 구경만 하고 나오시냐. 혹 화이자 아니라서 안 맞은 거냐"며 "국민이 불안해하는데 불안감 해소를 위해서라도 대통령이 솔선수범해야 마땅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맞는 거 구경만 하는 모습을 보는 국민들은 갑자기 하늘과 땅 같은 신분 차이를 느낀다"며 "대한민국이 자유민주주의 근대사회인 줄 알았는데, 아직 신분사회였느냐"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