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SBS

[비디오머그] 제설차도 없고 견인차도 없으니..'사발이'가 떴다!

김정윤 기자 입력 2021. 03. 02. 19:45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3월이 시작된 어제(1일)와 오늘, 강원 영동지역에는 최대 90cm에 달하는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미처 제설 작업이 이뤄지지 않아 도로 곳곳에서는 차량들이 갇혀 오도가도 못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제설차조차 제 때 투입되지 못해 사람들은 차량 안에서 물도, 먹을 것도 없이 많게는 10시간을 추위에 떨며 버텨야 했지요.

이때 폭설을 뚫고 차량들을 이동시키기 위해 나선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ATV(All-Terrain Vehicle)라 불리는 사륜 오토바이를 몰고 온 동호회원들이 갇힌 차량들을 하나 둘 '구하기' 시작했습니다. 멀게는 충남 천안에서 한달음에 달려 온 ATV 동호회원들도 있었습니다. 동료 시민들이 어려운 상황에 놓였을 때 이 분들이 보여준 활약상, 소셜미디어 비디오머그에서 확인해 보시죠.

김정윤 기자mymove@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