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장항준 "돈의 유혹 아찔..나도 내 돈 벌어보고 싶을 때 있어" 폭소 ('옥탑방의 문제아들')

입력 2021. 03. 03. 00:00

기사 도구 모음

장항준 감독이 예능 출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일 밤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장항준 감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항준은 예능 유망주라는 타이틀이 부담스럽다며 "대부분 (예능에) 나가는 건 친분 때문에 아니면 출연료를 되게 세게 부르거나"라고 말했다.

이에 장항준은 "돈의 유혹이라는 게 아찔하다. 나도 한 번 내 돈 벌어보고 싶을 때가 있지 않냐"라고 해 폭소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장항준 감독이 예능 출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일 밤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장항준 감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항준은 예능 유망주라는 타이틀이 부담스럽다며 "대부분 (예능에) 나가는 건 친분 때문에 아니면 출연료를 되게 세게 부르거나"라고 말했다.

출연진들은 "거부할 수 없게 높은 출연료를 준다고 하면 어떻게 되는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장항준은 "돈의 유혹이라는 게 아찔하다. 나도 한 번 내 돈 벌어보고 싶을 때가 있지 않냐"라고 해 폭소케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