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MBN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 인공지능형 UV 살균 로봇 도입

입력 2021. 03. 03. 00:07 수정 2021. 03. 03. 13:33

기사 도구 모음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가 인공지능형 UV 살균 로봇을 1대를 도입했습니다.

호텔 측에 따르면 탑재된 자외선램프를 통해 살균 소독하며, 직원이 목적지를 설정하면 객실까지 자율 주행 후 살균 작업을 진행하는 비대면 방역이 가능한 AI 인공지능형 로봇입니다.

로봇은 객실 내 총 세 지점에서 360도 회전하며 자율 주행하고, 객실당 약 10분가량 살균 작업을 하도록 돼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 파크가 인공지능형 UV 살균 로봇을 1대를 도입했습니다.

호텔 측에 따르면 탑재된 자외선램프를 통해 살균 소독하며, 직원이 목적지를 설정하면 객실까지 자율 주행 후 살균 작업을 진행하는 비대면 방역이 가능한 AI 인공지능형 로봇입니다.

로봇은 객실 내 총 세 지점에서 360도 회전하며 자율 주행하고, 객실당 약 10분가량 살균 작업을 하도록 돼 있습니다.

하현미 객실팀 팀장은 "2차 방역은 로봇이 대신함으로써 직원은 1차 방역에 더욱 집중해 직원들의 업무 효율을 높이는 데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습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daum.net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