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동아일보

[스포츠 단신]KBL, 전자랜드 매각 입찰 마감.. 제출 기업 심사중

입력 2021. 03. 03. 03:00

기사 도구 모음

한국농구연맹(KBL)이 전자랜드 매각에 대한 공개 입찰을 2일 마감했다.

KBL은 주관사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과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6시간가량 전자랜드 인수에 관심이 있는 기업으로부터 입찰 의향서를 제출받았다.

당초 입찰자가 나타나지 않을 수 있다는 우려도 나왔지만 1개 이상의 기업이 의향서를 낸 것으로 확인됐다.

다음 주중 의향서 제출 기업에 대한 좀 더 상세한 내용이 공개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농구연맹(KBL)이 전자랜드 매각에 대한 공개 입찰을 2일 마감했다. KBL은 주관사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과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6시간가량 전자랜드 인수에 관심이 있는 기업으로부터 입찰 의향서를 제출받았다. 당초 입찰자가 나타나지 않을 수 있다는 우려도 나왔지만 1개 이상의 기업이 의향서를 낸 것으로 확인됐다. KBL은 서류 검토 작업에 들어갔다. 다음 주중 의향서 제출 기업에 대한 좀 더 상세한 내용이 공개될 수 있다. 우선협상 대상자 선정 후에는 전자랜드 구단에 대한 실사를 거쳐 정식 계약을 체결한다. 인수 과정이 순조롭게 이뤄진다면 인천을 연고로 한 새 프로농구단 주인은 6월 1일 탄생한다.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