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머니S

'와이드 와일드 퀴즈' 박세리 "선수시절 남자친구 계속 있었다"

박혜원 기자 입력 2021. 03. 03. 09:05 수정 2021. 03. 03. 09:09

기사 도구 모음

박세리가 과거 연애담을 이야기했다.

 이혜성은 "방송에서 봤는데 언니가 선수시절에 남자친구가 끊임없이 있었다더라"며 박세리의 과거 연애담을 궁금해했다.

이어 "(남자친구가) 대회장에 응원도 오고 더 많이 해줬다. 내가 시간을 내지 못하니까"라고 덧붙였다."남자친구가 경기를 보러 오면 신경 쓰이지 않냐"는 양세찬의 질문에 박세리는 "대회에 집중하니까 잘 못 본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세리와 이혜성이 연애담을 이야기했다. /사진=MBN
박세리가 과거 연애담을 이야기했다. 지난 2일 방송된 MBN 예능 '와이드 와일드 퀴즈'에서 멤버들은 야생 라이프를 즐기며 더욱 가까워졌다. 

이혜성은 "방송에서 봤는데 언니가 선수시절에 남자친구가 끊임없이 있었다더라"며 박세리의 과거 연애담을 궁금해했다.

박세리는 "쭉 있었다"면서도 "(해외 스케줄때문에) 거의 못 봤고 같이 있을 시간이 없었다"고 답했다. 이어 "(남자친구가) 대회장에 응원도 오고 더 많이 해줬다. 내가 시간을 내지 못하니까"라고 덧붙였다.

"남자친구가 경기를 보러 오면 신경 쓰이지 않냐"는 양세찬의 질문에 박세리는 "대회에 집중하니까 잘 못 본다"고 말했다.

다음 연애 이야기는 이혜성에게 돌아갔다. 양세찬은 "어디를 간 게 제일 기억에 남냐"고 물었고 박세리도 "그 분도 다 해 봤다"며 거들었다. 이혜성은 "기숙사 앞에 잔디밭이 있는데 그 잔디에 엎드려서 노트북으로 영화를 본 게 기억이 난다"고 언급했다. 

박혜원 기자 sunone@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