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머니S

'학폭' 의혹, 지수 측 "제보 받겠다"(공식)

김유림 기자 입력 2021. 03. 03. 11:18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지수의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3일 오전 지수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는 소속 배우 지수에 대하여 작성된 게시글과 관련 내용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우 지수의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지수의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3일 오전 지수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는 소속 배우 지수에 대하여 작성된 게시글과 관련 내용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소속사 측은 "당사는 본 사안을 중대히 인지하고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려고 한다"며 "우선, 지목된 시점으로부터 시간이 상당히 흘렀기에 사실 여부 및 관계를 파악하는데 시간이 필요함에 미리 양해를 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먼저 해당 사안에 대하여 안내 드리는 이메일로 제보를 받고 왜곡 없이 사실 그대로 취합하겠다. 또한 게시자 및 사안을 제기한 분들이 허락하신다면 의견을 직접 청취하고자 한다"며 "사실 관계 파악과 더불어 배우 당사자 및 당사는 해당 사안의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만 이와는 별개로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부분을 지속적으로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 글은 자제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며 무분별한 유포는 멈춰주기를 당부했다.

지난 2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지수가 과거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와 관련해 지수 측이 사실 관계 파악 중이라고 밝힌 것이다. 지수는 현재 방송 중인 KBS2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 출연하고 있다.

김유림 기자 cocory0989@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