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볼보, 브랜드 최초 순수 전기차 'C40 리차지' 공개

김민석 기자 입력 2021. 03. 03. 11:23

기사 도구 모음

볼보자동차가 차세대 순수 전기차인 '볼보 C40 리차지(Recharge)'를 공개했다고 3일 밝혔다.

C40리차지는 전기차 전용 모델로 CMA(Compact Modular Architecture)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됐다.

볼보 C40 리차지에 앞서 XC40 리차지 모델을 출시한 바 있다.

C40 리차지는 볼보차의 새로운 전기차 판매 전략에 따라 온라인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콤팩트 플랫폼 기반 쿠페형 SUV..1회 충전시 최대 420km 주행
볼보자동차 순수 전기차 C40 리차지(Recharge)©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석 기자 = 볼보자동차가 차세대 순수 전기차인 '볼보 C40 리차지(Recharge)'를 공개했다고 3일 밝혔다.

C40리차지는 전기차 전용 모델로 CMA(Compact Modular Architecture)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됐다. SUV의 장점을 갖추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을 강조했다.

특히 전면은 최첨단 픽셀 기술을 적용한 헤드라이트로 전기 볼보차만의 개성을 드러냈다. 후면은 하부 루프라인과 이어지는 독창적인 디자인을 적용했다.

볼보자동차 순수 전기차 C40 리차지(Recharge)© 뉴스1

실내는 모델 고유 옵션으로 제공되는 다양한 컬러와 데코를 선택할 수 있다. 가죽을 전혀 사용하지 않은 최초의 볼보 모델이기도 하다.

동력성능은 프론트·리어 액슬에 각각 위치한 트윈 전기 모터로 구현된다, 40분만에 약 80%까지 충전이 가능한 78kWh배터리를 통해 1회 충전시 최대 약 420㎞를 주행할 수 있다. 주행거리는 향후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헨릭 그린 최고 기술 책임자는 "C40 리차지는 볼보의 미래를 상징한다"며 "완전히 전기로만 작동할 뿐만 아니라 온-오프라인을 통합한 특별한 서비스 패키지와 함께 제공된다"고 말했다.

볼보자동차 순수 전기차 C40 리차지(Recharge)© 뉴스1

볼보차는 2025년까지 전 세계 판매의 50%를 순수 전기차로, 나머지를 하이브리드 모델로 구성한다는 전동화 비전을 밝힌 바 있다.

볼보차는 2030년까지 모든 판매 차종을 순수 전기차로 전환하기 위해 순수 전기차 모델을 추가 출시할 계획이다. 볼보 C40 리차지에 앞서 XC40 리차지 모델을 출시한 바 있다.

C40 리차지는 볼보차의 새로운 전기차 판매 전략에 따라 온라인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온-오프라인을 통합해 고객 편의성을 높인 서비스, 워런티, 충전 옵션 등 패키지로 판매할 예정이다.

볼보차는 C40 리차지의 양산을 올해 3분기부터 본격화할 예정이다. XC40 리차지와 함께 벨기에 겐트 공장에서 생산된다.

볼보자동차 순수 전기차 C40 리차지(Recharge)© 뉴스1

ideaed@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