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3월의 설경 즐기는 법

배재만 입력 2021. 03. 03. 16:32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평창=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폭설이 내린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위,가운데)과 선자령(아래)에서 등산객이 걷거나 자전거를 타거나 스키를 타며 설경을 즐기고 있다. 2021.3.3

dmz@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