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데일리안

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 '당현함', KT SK LG 인터넷티비(IPTV) 설치 당일 현금지원

이현남 입력 2021. 03. 04. 00:00

기사 도구 모음

초고속 인터넷 및 IPTV 결합상품을 신청할 경우, 휴대폰과 결합하면 인터넷 요금 할인과 휴대폰 요금 할인 혜택까지 주는 상품들이 있다.

이에 따라 통신사마다 다양한 인터넷티비 결합상품과 사은품 혜택을 제공하면서 KT SK LG 등 국내 모든 이통사의 인터넷 상품 및 요금, 혜택을 쉽게 비교할 수 있는 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가 주목을 받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제공: 당현함

초고속 인터넷 및 IPTV 결합상품을 신청할 경우, 휴대폰과 결합하면 인터넷 요금 할인과 휴대폰 요금 할인 혜택까지 주는 상품들이 있다. 이런 정보를 어디에서 얻을 수 있을까?


구리에 사는 직장인 송모씨는 최근 분가를 결정하고 입주 예정인 아파트의 TV인터넷 가입 설치를 위해 포털사이트에 인터넷가입, 인터넷설치, 인터넷티비(IPTV) 등의 키워드를 검색해봤다.


검색에 많은 시간을 할애한 송씨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의 공식 승인을 받은 ‘인터넷비교사이트’를 통해 맞춤형 상담을 받고 본인의 통신패턴에 적합하고 할인 및 현금 사은품 혜택이 많은 상품을 쉽게 찾아 신청, 설치할 수 있었다.


최근 코로나 사태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초고속인터넷 및 인터넷TV 가입 문의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통신사마다 다양한 인터넷티비 결합상품과 사은품 혜택을 제공하면서 KT SK LG 등 국내 모든 이통사의 인터넷 상품 및 요금, 혜택을 쉽게 비교할 수 있는 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가 주목을 받고 있다.


사용자는 ‘인터넷비교사이트’에서 여러 통신사의 가입 조건 및 혜택을 비교해보고 맞춤형 상담을 통해 내게 맞는 인터넷TV 결합상품을 선택할 수 있다. 더불어 현재 이용 중인 인터넷 상품의 약정 기간이 만료되어 통신사를 변경, 신규가입 시에도 인터넷가입 사은품 및 현금지원 금액을 한 눈에 알 수 있으며, 카카오톡이나 전화 등을 통해 안전한 비대면 가입과 함께 통신사 고객센터보다 10만원 이상 많은 인터넷가입 현금지급 혜택도 장점이다.


국내 대표 인터넷비교사이트 ‘당현함’ 관계자는 “인터넷비교사이트를 통해 KT올레,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 및 헬로비전 등 통신사들의 다양한 인터넷 결합상품을 쉽고 빠르게 비교할 수 있다.”며 “다양한 상품과 TV결합상품이 존재하는 만큼 소비자들이 비교 선택을 잘해야 많은 할인과 사은품 혜택을 챙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백메가 인터넷과 오백메가, 기가 인터넷은 와이파이 속도에서 차이가 나기 때문에 태블릿PC, 영화 감상, 게임 및 인터넷강의 등을 자주 이용한다면 500메가 상품이 가성비가 높아 추천드린.”고 말했다.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의 온라인 판매 심사기준을 통과하고 국내 모든 이통사로부터 온라인 판매를 승인 받은 ‘당현함’은 2012년부터 4만명의 회원을 보유한 국내 최대 인터넷가입 커뮤니티인 네이버카페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당일 현금 지급함’의 약자인 ‘당현함’의 브랜드 네이밍에서 알 수 있듯이 인터넷 설치 당일 현금 사은품을 지급하는 파격적인 행보로 인기를 얻고 있다.


800건 이상의 인터넷설치 후기와 9년간 인터넷가입 사은품 지급 무사고 기록, 컴플레인 없는 안정된 인터넷 품질과 고객에게 최적화된 상품 추천 등을 통해 소비자들로부터 신뢰를 얻고 있으며, 경품고시제 가이드에 따라 인터넷티비 결합상품 가입 설치 시 최대 46만원의 현금 사은품 지급 등을 통해 인터넷가입 사은품많이주는곳, 인터넷티비 현금많이주는곳, 인터넷변경 현금지급 등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인터넷설치 및 인터넷가입 현금지원 관련 자세한 사항은 ‘당현함’의 네이버카페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데일리안 이현남 기자 (leehn123@dailian.co.kr)

Copyrights ⓒ (주)이비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