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광주·전남 5~40mm 비..출근길 주의

류형근 입력 2021. 03. 04. 06:47

기사 도구 모음

광주와 전남지역의 날씨가 흐리다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4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이날 오전 부터 5일 오전까지 광주와 전남지역에는 비가 내린다.

예상 강수량은 전남 해안지역은 10~40㎜, 광주와 전남 내륙지역은 5~20㎜이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오전 부터 비가내려 출근길 차량 미끄러짐 사고 등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광주=뉴시스]=비 내리는 광주.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와 전남지역의 날씨가 흐리다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4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이날 오전 부터 5일 오전까지 광주와 전남지역에는 비가 내린다.

예상 강수량은 전남 해안지역은 10~40㎜, 광주와 전남 내륙지역은 5~20㎜이다.

기온은 오전 6시 기준 보성 0.9도, 곡성 1.2도, 구례 1.5도, 고흥 1.8도, 담양 2.1도, 장성 2.4도, 광주 4.5도를 기록했다.

오후에는 10~12도가 예상되지만 흐린 날씨가 흐려 다소 쌀쌀할 것으로 전망된다.

남해서부동쪽먼바다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2~3.5m로 높게 일어 풍랑 예비특보가 발효됐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오전 부터 비가내려 출근길 차량 미끄러짐 사고 등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내외로 매우 크고 해안가 지역은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며 "급격한 기온 변화로 인한 면역력 저하 등 건강과 시설물 관리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