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데일리

홍콩 매체들 "中 시노백 백신 접종 후 세번째 사망자 발생"

김보영 입력 2021. 03. 08. 20:38

기사 도구 모음

홍콩에서 중국 시노백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래 세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홍콩 공영방송 RTHK 등 현지 매체들은 8일 71세의 남성이 지난 3일 시노백 백신을 맞은 후 상태가 안 좋아져 7일 밤 입원했으나 이날 오전 사망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에 앞서는 63세 남성과 55세 여성이 시노백 백신 접종 후 사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중국 시노백 백신을 접종한 홍콩 간호사. (사진=홍콩AP/뉴시스)
[이데일리 김보영 기자] 홍콩에서 중국 시노백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래 세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홍콩 공영방송 RTHK 등 현지 매체들은 8일 71세의 남성이 지난 3일 시노백 백신을 맞은 후 상태가 안 좋아져 7일 밤 입원했으나 이날 오전 사망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남성의 병력에 관해서는 아직 알려진 바가 없으며 사인 파악을 위해 부검이 진행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들은 정부가 사망자와 백신 접종의 상관관계를 조사 중이라고 밝히고 있음에도 시노백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잇따르자 시노백 백신 접종자 수가 줄어드는 추세라고 전했다.

RTHK는 “지난 7일 시노백 접종자 수는 약 8100명이었는데 이는 전날보다 4분의 1 이상 줄어든 것”이라고 보도했다.

또 “반면 독일 바이오엔테크의 백신 접종자 수는 접종 첫날인 6일 300명에서 7일 약 900명으로 뛰어올랐다”고도 덧붙였다.

이에 앞서는 63세 남성과 55세 여성이 시노백 백신 접종 후 사망했다. 두 사람 모두 만성질환을 앓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홍콩 당국은 이에 대해 이중 63세 남성의 사인은 백신 접종과 상관이 없다고 발표했다.

한편 홍콩은 지난달 26일부터 시노백 백신을 시작으로 코로나19 백신 무료 접종을 진행 중이다. 6일부터는 바이오엔테크 백신 접종도 시작돼 접종자가 백신을 취사 선택할 수 있다.

전날까지 시노백 백신은 9만 1800명, 바이오엔테크 백신은 1200명이 접종했다.

김보영 (kby5848@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