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서울시교육청, 저소득층 학생에 무료 원격 원어민 영어수업

이도연 입력 2021. 03. 24. 06:00

기사 도구 모음

서울시교육청 산하 학생교육원 글로벌문화·언어체험교육원은 교육 소외계층 학생이 무료 방과 후 원격 원어민 영어 수업을 받도록 하는 '글로벌리더 프로젝트'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1기 교육은 이번 달부터 7월 29일까지 이어지며 저소득층, 다문화 학생 중 교사의 추천을 받은 초등학생 40명을 참가자로 선정했다.

참가 학생들을 소그룹으로 10명씩 배정하며 9명의 원어민 보조교사가 참여한다.

2기에도 학생 40명 내외를 선발해 내년 2월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원격 원어민 영어 수업 [서울시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서울시교육청 산하 학생교육원 글로벌문화·언어체험교육원은 교육 소외계층 학생이 무료 방과 후 원격 원어민 영어 수업을 받도록 하는 '글로벌리더 프로젝트'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1기 교육은 이번 달부터 7월 29일까지 이어지며 저소득층, 다문화 학생 중 교사의 추천을 받은 초등학생 40명을 참가자로 선정했다.

수업은 매주 화·목요일 2시간씩 '줌'을 이용한 실시간·쌍방향 수업으로 이뤄진다. 참가 학생들을 소그룹으로 10명씩 배정하며 9명의 원어민 보조교사가 참여한다.

2기에도 학생 40명 내외를 선발해 내년 2월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