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YTN

[날씨] 맑고 포근한 날씨..내일도 완연한 봄, 큰 일교차

홍나실 입력 2021. 04. 08. 14:4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맑고 포근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다만 일교차가 무척 크고 건조해 건강 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고 합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홍나실 캐스터!

날이 무척 화창한데요, 야외 활동하기도 좋다고요?

[캐스터]

날씨가 오늘만 같으면 좋겠습니다.

공기도 깨끗하고, 따스한 봄볕 아래 서울 기온 17.9도까지 올라 포근한데요,

여기에 선선한 봄바람까지 불며 낮 동안 활동하기 좋습니다.

완연한 봄 날씨 속, 도심 속 공원을 찾은 시민들은 산책을 즐기거나, 봄꽃들과 사진을 찍는 등 짙어가는 봄기운을 만끽하는 모습입니다.

내일도 쾌청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대기 질도 '좋음~보통' 수준으로 먼지 걱정은 없겠는데요,

다만 연일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는 점점 더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서울 등 내륙 곳곳에 '건조주의보' 확대되고 있는 만큼, 불씨 관리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에는 조금 쌀쌀하겠습니다.

서울과 대구 6도, 대전 4도로 오늘보다 1~3도가량 낮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과 대전 18도, 광주 20도로 오늘과 비슷하겠지만, 동풍의 영향을 받는 동해안 지역은 강릉 13도에 머물며 비교적 선선하겠습니다.

이번 주말까지 대체로 맑고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다음 주 월요일과 화요일 사이, 전국에 봄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낮 동안 포근함이 감돌며 활동하기 좋지만, 해가 지고 나면 공기가 무척 쌀쌀해집니다.

큰 일교차에 감기 등 호흡기 질환에 걸리기 쉬우니까요, 항상 건강 관리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