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세계일보

KF-21 출고식 찾은 文.. "독자 개발 전투기, 공군 중추될 것"

- 입력 2021. 04. 09. 21:01

기사 도구 모음

문재인 대통령이 9일 경남 사천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생산공장에서 열린 한국형 전투기(KF-X) 시제기 출고식 기념연설에서 "우리가 독자 개발한 한국형 차세대 전투기 'KF-21'의 시제기가 드디어 늠름한 위용을 드러냈다"며 "KF-21 이름에는 21세기의 우리 하늘을 우리가 지킨다는 의지가 담겼다"고 밝혔다.

또 "국민들은 우리 공군의 상징인 '보라매'를 호칭(별칭)으로 지어주셨다. 'KF-21, 보라매'는 우리 공군의 중추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9일 경남 사천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생산공장에서 열린 한국형 전투기(KF-X) 시제기 출고식 기념연설에서 “우리가 독자 개발한 한국형 차세대 전투기 ‘KF-21’의 시제기가 드디어 늠름한 위용을 드러냈다”며 “KF-21 이름에는 21세기의 우리 하늘을 우리가 지킨다는 의지가 담겼다”고 밝혔다. 또 “국민들은 우리 공군의 상징인 ‘보라매’를 호칭(별칭)으로 지어주셨다. ‘KF-21, 보라매’는 우리 공군의 중추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천=이재문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