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음성군 민원접수 '불법주정차' 가장 많아

윤원진 기자 입력 2021. 04. 15. 10:14

기사 도구 모음

충북 음성군에 접수된 민원 중 불법주정차에 대한 민원이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15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국민신문고에 접수된 민원 4863건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 불법주정차·도로보수·불법차량 등 교통 관련 민원이 3230건(66%)에 달했다.

불법주정차와 관련해 맹동면 두성리와 동성리에 있는 충북혁신도시에서 가장 많은 민원이 접수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빅데이터 분석, 4863건 중 2707건..충북혁신도시 심각
15일 (음성=뉴스1) 윤원진 기자 = 충북 음성군에 접수된 민원 중 불법주정차에 대한 민원이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사진은 불법주정차 행위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난 충북 혁신도시 전경.(뉴스1 DB)2021.4.15/© 뉴스1

충북 음성군에 접수된 민원 중 불법주정차에 대한 민원이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15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국민신문고에 접수된 민원 4863건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 불법주정차·도로보수·불법차량 등 교통 관련 민원이 3230건(66%)에 달했다.

현수막·대기오염·쓰레기·소음 등 환경 관련은 502건(10%), 가로등·시설물 등 안전 관련은 197건(4%)으로 조사됐다.

교통 관련 민원 중 불법주정차에 대한 민원은 2707건(63%)이나 됐다. 불법주정차와 관련해 맹동면 두성리와 동성리에 있는 충북혁신도시에서 가장 많은 민원이 접수됐다.

민원 빅데이터에서 가장 많았던 키워드도 차고지 밤샘 주차, 불법주정차, 화물자동차 차고지, 장애인 전용 구역 등으로 나왔다.

군은 이번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관련 부서와 공유하고 대응책을 마련해 나갈 방침이다.

당장 군은 충북혁신도시 불법주정차 행위 근절을 위해 상가에 협조를 당부하고 현수막을 추가 게시하는 등 홍보를 강화할 방침이다.

충북혁신도시는 주차 공간이 부족해 단속을 강화하면 주민 반발이 나올 수 있기 때문이다.

군은 장기적으로 주차 공가을 추가 확보한 뒤 단속 장비나 인원도 보강할 계획이다.

현재는 고정식 CCTV와 주민 신고제로 불법주정차 단속을 하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국민신문고 민원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해 각종 민원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민원을 신속·정확하게 해결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lueseeking@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