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보수단체 "홍천 한중문화타운은 '동북공정 교두보'..건립 반대"

이재현 입력 2021. 04. 22. 11:47 수정 2021. 04. 22. 13:33

기사 도구 모음

'차이나타운' 논란을 빚고 있는 강원 홍천 일원의 '한중문화타운'과 관련해 보수 시민사회단체가 '동북공정의 교두보'라며 건립 저지와 최문순 강원도지사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강원차이나타운저지범도민연합과 춘천시민자유연합은 21일 강원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중국복합문화타운 조성 계획 저지 및 최 지사 사퇴 촉구 범도민 집회를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차이나타운 건립 반대" [촬영 이재현]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차이나타운' 논란을 빚고 있는 강원 홍천 일원의 '한중문화타운'과 관련해 보수 시민사회단체가 '동북공정의 교두보'라며 건립 저지와 최문순 강원도지사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강원차이나타운저지범도민연합과 춘천시민자유연합은 21일 강원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중국복합문화타운 조성 계획 저지 및 최 지사 사퇴 촉구 범도민 집회를 했다.

"차이나타운 결사반대" [촬영 이재현]

이들은 성명을 통해 "중국의 동북공정과 문화침탈의 교두보로 전락할 한중문화타운 건립을 결사반대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중국의 대변인 노릇을 하며 한중문화타운 건립에 앞장서는 최 지사의 언행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이를 저지하기 위한 1인 시위와 서명운동, 전국적인 반대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집회에는 20여 명이 참여했으며, 오는 27일에도 더 큰 규모의 집회와 거리행진 및 현장 시위를 이어갈 계획이다.

"차이나타운 반대한다" [촬영 이재현]

jle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