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미스 몬테크리스토' 경성환, 이소연에 직진 고백 "좋아해도 돼요?"

김미지 입력 2021. 04. 22. 19:59

기사 도구 모음

'미스 몬테크리스토' 경성환이 이소연에게 고백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서는 차선혁(경성환 분)이 황가흔(고은조, 이소연 분)에게 자장가를 불러주고 있는 모습을 목격한 오하준(이상보)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오하준은 차선혁의 멱살을 잡고 주먹을 날렸고, 황가흔은 울면서 "차 본부장님 아무 잘못 없다"고 소리쳤다.

오하준이 경고한 뒤 단 둘이 남은 황가흔과 차선혁.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미스 몬테크리스토' 경성환이 이소연에게 고백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서는 차선혁(경성환 분)이 황가흔(고은조, 이소연 분)에게 자장가를 불러주고 있는 모습을 목격한 오하준(이상보)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오하준은 차선혁의 멱살을 잡고 주먹을 날렸고, 황가흔은 울면서 "차 본부장님 아무 잘못 없다"고 소리쳤다.


오하준은 "왜 차선혁이 선을 넘게 하냐"고 말했고 차선혁에게 "이런 식으로 받아주니까 황 팀장이 흐트러지는 것"이라고 분노했다.

오하준이 경고한 뒤 단 둘이 남은 황가흔과 차선혁. 그만하자는 황가흔에게 차선혁은 "나 황가흔 씨 좋아해도 되냐"고 고백했다.

그러나 황가흔은 속으로 '나는 황가흔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KBS 2TV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