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04월 23일 18시 06] 윤여정, 미 독립영화상 여우조연상..오스카 사흘 앞 또 낭보

김윤희 입력 2021. 04. 23. 17:51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윤여정 씨가 영화 '미나리'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에서 수상 실적을 추가했습니다.

한국 배우 최초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라 있는 윤여정 씨는 앞서 미국배우조합과 영국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받는 등 30여개 상을 휩쓸었습니다.

배우 윤여정(74)이 영화 '미나리'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에서 수상 실적을 추가했다.

윤여정은 오는 25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리는 아카데미상 시상식을 사흘 앞두고 미국 독립영화계가 수여하는 여우조연상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피릿 어워즈' 수상.."비록 돈 없어도 '미나리' 팀은 한 가족"


[뉴스 스크립트]

배우 윤여정 씨가 영화 '미나리'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에서 수상 실적을 추가했습니다.

윤여정은 현지시간 22일 제36회 '필름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 온라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는데요.

오는 25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아카데미상 시상식을 사흘 앞두고 미국 독립영화계가 수여하는 여우조연상을 받은 겁니다.

윤여정은 '미나리'를 연출한 정이삭 감독을 "우리의 캡틴이자 나의 캡틴"이라 부르며 수상의 영광을 제작진과 출연 배우들에게 돌렸습니다.

한국 배우 최초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라 있는 윤여정 씨는 앞서 미국배우조합과 영국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받는 등 30여개 상을 휩쓸었습니다.

yhikim90@yna.co.kr


[기사 전문]

윤여정, 미 독립영화상 여우조연상…오스카 사흘 앞 또 낭보(종합)

'스피릿 어워즈' 수상…"비록 돈 없어도 '미나리' 팀은 한 가족"

"정이삭 감독은 나의 캡틴"…'미나리' 가족에 수상 영광 돌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배우 윤여정(74)이 영화 '미나리'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에서 수상 실적을 추가했다.

윤여정은 22일(현지시간) 열린 제36회 '필름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 온라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윤여정은 오는 25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리는 아카데미상 시상식을 사흘 앞두고 미국 독립영화계가 수여하는 여우조연상을 받았다.

오스카 수상자를 선정하는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 회원들의 투표는 지난 20일 마감됐지만, 윤여정은 독립영화상까지 거머쥐면서 아카데미 트로피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는 평가가 나온다.

윤여정은 한국 배우로는 최초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라있다.

앞서 윤여정은 미국배우조합(SAG)과 영국아카데미(BAFTA) 여우조연상을 받는 등 30여개 상을 휩쓸었다.

미국 영화 전문매체 데드라인은 "윤여정이 오스카 여우조연상 선두주자로서 위치를 굳혔다"고 전했다.

윤여정은 수상의 영광을 '미나리'를 함께 만든 제작진과 출연 배우들에게 돌렸다.

그는 수상 소감에서 '미나리'팀은 "비록 돈이 없고 시간이 없었지만 우리는 잘 살아남았다"며 "우리는 어떻게 해서든 서로 무척 가깝게 지냈다"고 밝혔다.

이어 "('미나리'를 촬영한 장소는) 호화로운 곳이 아니어서 우리는 트레일러에서 함께 지냈고 정말로 한 가족이 됐다"며 "여기까지 온 것은 그 덕분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미나리'를 연출한 리 아이작 정(한국명 정이삭) 감독을 "우리의 캡틴이자 나의 캡틴"이라고 부르면서 "무엇보다 정 감독과 미나리 가족에게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미나리'는 이날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 외에도 작품, 감독,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지만, 아쉽게도 수상은 못 했다.

작품상과 감독상은 클로이 자오 감독의 '노매드랜드'에 돌아갔다.

남우주연상은 '사운드 오브 메탈'의 리즈 아메드가, 여우주연상은 '프라미싱 영 우먼'의 캐리 멀리건이 각각 받았다.

jamin74@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