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연합뉴스

잠자는 내돈 찾기, 카드포인트 현금화..금융정보 길라잡이 10선

김다혜 입력 2021. 04. 28. 12:00

기사 도구 모음

금융소비자정보포털(파인·fine.fss.or.kr)을 잘 활용하면 잊고 있던 휴면예금, 카드포인트를 찾아 손쉽게 현금화할 수 있다.

자신의 보험·연금 가입 내역을 확인하고 예·적금, 대출 상품도 비교할 수 있다.

금융감독원은 28일 이런 내용을 담은 '금융소비자가 알아두면 유용한 금융정보 길라잡이 10선'을 소개했다.

다음은 금융소비자정보포털에서 이용 가능한 서비스를 요약한 것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금융소비자정보포털 홈페이지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금융소비자정보포털(파인·fine.fss.or.kr)을 잘 활용하면 잊고 있던 휴면예금, 카드포인트를 찾아 손쉽게 현금화할 수 있다.

자신의 보험·연금 가입 내역을 확인하고 예·적금, 대출 상품도 비교할 수 있다.

금융감독원은 28일 이런 내용을 담은 '금융소비자가 알아두면 유용한 금융정보 길라잡이 10선'을 소개했다.

다음은 금융소비자정보포털에서 이용 가능한 서비스를 요약한 것이다.

▲ 잠자는 내 돈 찾기 = 거래 이후 장기간 찾아가지 않은 휴면예금(은행·저축은행·새마을금고·서민금융)과 휴면증권, 미수령 주식 배당금, 과납 자동차 보험료 등을 조회할 수 있다.

▲ 카드 포인트 조회·현금화 = 카드사별 잔여 포인트를 통합 조회하고 현금화(1포인트=1원)해 자신의 계좌로 일괄 이체할 수 있다.

▲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 = 금융사에 남아있는 사망자의 금융재산과 채무 정보를 한 번에 조회할 수 있다. 금감원이나 은행·우체국 등 금융사에 방문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20일 이내에 인터넷으로 조회할 수 있다.

▲ 내 계좌 한눈에 = 한 번만 본인인증을 하면 전 금융권에 흩어져 있는 자신의 계좌를 조회할 수 있다. 사용하지 않는 계좌는 해지하고 잔액을 이체하면 된다.

▲ 내 보험 찾아줌 = 자신이 계약자 또는 피계약자인 모든 생명·손해보험 내역과 찾아가지 않은 보험금을 조회할 수 있다.

▲ 금융상품 한눈에 = 여러 금융사의 예·적금, 대출 등 850개 금융상품을 간편하게 비교할 수 있다.

▲ 통합연금포털 = 6개 공적 연금기관(국민·공무원·사학·주택연금 등) 및 80개 사적연금 기관(은행·보험 등)의 연금 가입내역, 연금 수령 예상액을 확인할 수 있다. 금융사 방문 없이 온라인으로 연금계좌의 가입·해지, 이체, 연금개시 신청을 할 수 있다.

▲ 자동차보험포털 = 자동차보험의 가입부터 사고 발생 및 보상 처리 등 전 과정에서 필요한 정보를 조회할 수 있다. 대법원 판례, 분쟁조정 사례 등도 검색할 수 있다.

▲ 개인정보 노출 등록 = 개인정보가 유출됐을 때 금융소비자정보포털에 등록하면 이 사실이 금융사에 실시간 전파돼 개인정보 도용 금융거래를 차단할 수 있다.

▲ 보이스피싱·불법 금융 피해 구제 = 보이스피싱 피해 신고 방법, 예방법을 안내받을 수 있다. 제도권 금융회사 조회 및 등록대부업체 통합관리 서비스를 통해 거래 대상이 금융업법상 허가·등록된 업체인지 불법 사금융인지 확인할 수 있다.

moment@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