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조선일보

[바로잡습니다] 3월12일 자 A10면 '홈쇼핑서 수뢰, 횡령 혐의 전병헌 前 수석 유죄 확정' 기사 중

입력 2021. 04. 29. 18:09 수정 2021. 04. 30. 03:2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본지는 전병헌 전 청와대 정무수석 금품수수 사건 대법원 판결에 대해 3월12일 자 A10면에 ‘홈쇼핑서 수뢰, 횡령 혐의 전병헌 前 수석 유죄 확정’ 제목으로 보도했습니다. 그 중 ‘2심 재판부가 롯데홈쇼핑이 한국e스포츠협회에 지원한 3억원을 전 前 수석에 대한 뇌물로 인정했다’는 내용은, 1심만 유죄로 인정하고 2심과 대법원은 무죄로 선고했기에 바로잡습니다. 또 ‘2심이 전 前 수석이 사용한 협회 자금 1억5000만원을 횡령으로 판단했다’는 기사 내용과 관련, 횡령으로 인정된 금액은 ‘협회 업무 관련 출장비 등 5000만원 상당’이기에 정정합니다. 전 前 수석과 독자들께 사과드립니다.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