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경제

[영상] 쓰러진 고령의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한 신림동 문신남

김민혁 기자 입력 2021. 05. 07. 09:33

기사 도구 모음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서 고령의 택시기사가 젊은 남성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7일 서울 관악경찰서는 5일밤 10시쯤 신림동 난곡터널 부근에게 택시기사가 무차별 폭행을 당한다는 신고가 접수돼 현재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당시 지나가던 시민이 신고해 출동했고, 택시기사를 폭행하던 남성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폭행한 남성은 택시 승객으로 알려졌는데, 경찰은 현재 폭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가해 남성, 엄벌해 달라' 국민청원 등장
/보배드림 캡처
[서울경제]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서 고령의 택시기사가 젊은 남성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7일 서울 관악경찰서는 5일밤 10시쯤 신림동 난곡터널 부근에게 택시기사가 무차별 폭행을 당한다는 신고가 접수돼 현재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전날 자동차 관련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해당 폭행장면이 그대로 찍힌 영상이 공유돼 네티즌들의 공분을 자아냈다.

커뮤니티에 올라온 영상에는 택시 승객으로 추정되는 젊은 남성이 쓰러져 있는 택시기사의 얼굴을 무차별적으로 때리는 장면이 담겼다. 택시 기사는 몸부림을 치며 고통스러워하지만 젊은 남성은 폭행을 멈추지 않았다.

폭행 장면이 담긴 동영상이 밤사이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 확산돼 네티즌들의 공분을 자아냈다. 일부 네티즌들은 “주변에서 왜 저걸 찍고만 있고 도와드리지 않았는지 속상하다”라며 답답해 했다.

경찰은 당시 지나가던 시민이 신고해 출동했고, 택시기사를 폭행하던 남성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폭행한 남성은 택시 승객으로 알려졌는데, 경찰은 현재 폭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해당 영상이 온라인 공간에 급속히 퍼지면서 ‘가해 남성을 엄벌에 처해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등장했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