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경향

김정현 '시간' 감독 작품으로 복귀? [종합]

이세현 온라인기자 plee@kyunghyang.com 입력 2021. 05. 12. 16:36 수정 2021. 05. 12. 16:4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배우 김정현. MBC 제공


MBC 드라마 ‘시간’ 감독이 배우 김정현에게 차기작 출연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김정현 측에 따르면 그는 최근 ‘시간’ 감독을 만나 사과의 뜻을 전했다. 당시 감독은 김정현에게 차기작에 출연을 제안했고 김정현은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앞서 김정현은 지난 2018년 ‘시간’을 중도 하차한 바 있다. 이후 해당 작품 하차 배경을 두고 전 연인 배우 서예지와 관련한 각종 추측이 쏟아졌다. 특히 한 매체는 제작발표회 및 촬영장에서 상대 배우인 서현과의 접촉 거부를 서예지가 요구했고 김정현이 여기에 응했다고 보도해 파장이 일었다. 이에 김정현은 제작진, 동료 배우들에게 “개인적인 문제로 불미스러운 일을 자초했다. 주인공이자 배우로서 책임을 다하지도 못했다. 아무런 변명의 여지 없이 사죄드린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이 가운데 김정현은 이날 전 소속사와의 계약이 만료됐음을 알리며 실추된 명예를 회복하겠다고 밝혔다. 그의 홍보를 담당하고 있는 스토리라임은 “건강 상태로 인해 김정현의 형이 대리인으로 나서 소속사와 협상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개인 정보 유출을 포함해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기사들이 대량 생산됐다”며 소속사와의 협상으로 인해 대응하지 못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계약서상 소속사와의 전속 계약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지금부터는 실추된 명예와 사실과 다르게 알려진 부분들을 바로잡고자 한다”라며 법률대리인 선임 계획을 전했다.

이세현 온라인기자 plee@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