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스포츠경향

골프토토 스페셜 11회차, 참가자 70% "장하나, 언더파 활약" 전망 [토토]

스포츠부 입력 2021. 05. 12. 17:5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장하나. KLPGA투어 제공


골프팬들은 KLPGA 2021 NH투자증권 레이디스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장하나의 언더파 가능성을 가장 높게 예상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는 14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 수원CC에서 열리는 KLPGA 2021 NH투자증권 레이디스챔피언십 1라운드를 대상으로 한 골프토토 스페셜 11회차에서 전체 참가자의 70.99%가 장하나의 언더파 활약을 예상했다고 밝혔다.

박현경이 69.39%로 그 뒤를 이었고, 임희정은 68.02%를 차지했다. 이어 박민지(66.86%), 이소미(58.28%), 이다연(58.19%), 김우정(43.53%) 순으로 집계됐다.

지정 선수별 1라운드 예상 스코어에서는 장하나(30.96%)와 임희정(28.79%)이 3~4언더파에서 1순위를 기록했다. 그 외 박현경(32.00%), 박민지(28.53%), 이소미(28.09%), 이다연(27.71%), 김우정(22.23%) 모두 1~2 언더파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보였다.

골프토토 스페셜 게임은 지정된 5명 혹은 7명의 프로골퍼의 1라운드 타수대를 맞히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타수대는 5언더 이하, 3~4언더, 1~2언더, 0(이븐), 1~2오버, 3오버 이상 등 총 6개 구간으로 구성되며 1라운드 최종 타수대를 모두 맞힌 사람에게는 해당 회차의 배당률에다 베팅금액을 곱한 만큼 적중상금이 지급된다.

골프토토 스페셜 11회차 게임은 13일 오후 6시 50분 발매를 마감하고 결과는 1라운드가 모두 종료된 뒤 공식 발표된다.

골프토토 게임은 선수의 개인상황과 현지사정으로 대상선수가 변경될 수 있어 게임 참여 전 반드시 지정선수를 확인해야 한다.

스포츠부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