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SBS

이재용, 김형연 전 법무비서관 변호인 선임

안희재 기자 입력 2021. 05. 12. 20:45

기사 도구 모음

이른바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문재인 정부 청와대 민정수석실에서 근무했던 김형연 전 법무비서관을 변호인으로 선임했습니다.

김 전 비서관은 지난 2월 사건을 맡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에 선임 신고서를 제출하고 지난달 22일 첫 공판기일에 출석했습니다.

판사 출신인 김 전 비서관은 지난 2017년부터 2년여간 청와대 민정수석실 법무비서관으로 일한 뒤 법제처장을 거쳐 지난해 변호사로 개업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른바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문재인 정부 청와대 민정수석실에서 근무했던 김형연 전 법무비서관을 변호인으로 선임했습니다.

김 전 비서관은 지난 2월 사건을 맡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에 선임 신고서를 제출하고 지난달 22일 첫 공판기일에 출석했습니다.

판사 출신인 김 전 비서관은 지난 2017년부터 2년여간 청와대 민정수석실 법무비서관으로 일한 뒤 법제처장을 거쳐 지난해 변호사로 개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안희재 기자an.heejae@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