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경향

신예 김이서, '블루버스데이' 지혜민 역 낙점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입력 2021. 05. 12. 21:2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배우 김이서 네오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신예 김이서가 드라마 ‘블루버스데이’에 출연한다고 소속사가 12일 전했다.

올 여름 공개될 예정인 플레이리스트 신작 ‘블루버스데이’(극본 문원영 구소연 ·연출 박단희)는 10년 전 내 생일날 죽음을 택한 첫사랑, 그가 남긴 의문의 사진을 통해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김이서는 극 중 지서준(홍석)의 누나 지혜민으로 분한다. 카페를 운영하며 갑작스런 동생의 죽음 이후 힘들어하는 동생 친구 하린(김예림)과 부모님을 살뜰히 챙기는 인물이다.

김이서는 다정하고 상냥한 혜민을 섬세한 표정과 깊은 내면 연기로 표현해 낼 예정이다.

올해 초 종영한 JTBC 드라마 ‘라이브온’을 통해 깔끔한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 배우 김이서가 ‘블루버스데이’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칠지 주목된다.

김이서가 출연하는 ‘블루버스데이’는 올 여름 공개를 목표로 촬영중이다.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