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SBS

수원FC 연승 이끈 무릴로, 15라운드 MVP

이정찬 기자 입력 2021. 05. 13. 16:09

기사 도구 모음

1골 1도움을 올리며 프로축구 수원FC의 시즌 첫 연승을 이끈 무릴로가 15라운드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습니다.

무릴로는 지난 11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광주FC와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동점 골을 넣고, 3분 뒤에는 라스의 역전 결승골을 어시스트 해 수원FC의 2대 1 역전승에 앞장섰습니다.

이 승리로 시즌 첫 연승을 기록하고 7위(승점 16점)까지 순위를 끌어올린 수원FC는 라운드 베스트 팀으로 뽑혔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골 1도움을 올리며 프로축구 수원FC의 시즌 첫 연승을 이끈 무릴로가 15라운드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습니다.

무릴로는 지난 11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광주FC와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동점 골을 넣고, 3분 뒤에는 라스의 역전 결승골을 어시스트 해 수원FC의 2대 1 역전승에 앞장섰습니다.

이 승리로 시즌 첫 연승을 기록하고 7위(승점 16점)까지 순위를 끌어올린 수원FC는 라운드 베스트 팀으로 뽑혔습니다.

라운드 베스트 매치로는 어제(12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 제주 유나이티드의 경기가 선정됐습니다.

수원은 후반전에만 3골을 몰아넣고 3대 2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연합뉴스) 

이정찬 기자jaycee@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