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SBS

"EU 성인 4분의 1 이상, 코로나19 백신 접종 '주저'"

김정우 기자 입력 2021. 05. 13. 22:36

기사 도구 모음

유럽연합(EU) 회원국 성인의 4분의 1 이상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저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EU 산하 기관인 '유로파운드'가 지난 2∼3월 온라인 설문조사를 한 결과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사를 묻는 말에 응답자의 27%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을 가능성이 매우 낮거나 다소 낮다고 답했습니다.

유로파운드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저하는 것과 소셜미디어 사용 간에 연관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유럽연합(EU) 회원국 성인의 4분의 1 이상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저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EU 산하 기관인 '유로파운드'가 지난 2∼3월 온라인 설문조사를 한 결과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사를 묻는 말에 응답자의 27%가 코로나19 백신을 맞을 가능성이 매우 낮거나 다소 낮다고 답했습니다.

국가별로 보면 불가리아가 61%로 가장 높았고 덴마크, 몰타, 아일랜드는 10% 미만으로 가장 낮았습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사는 서부, 동부 회원국 간에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스트리아, 프랑스를 제외하면 모두 서부 회원국에서는 백신 접종 의향이 있다는 응답이 60%가 넘었습니다.

유로파운드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저하는 것과 소셜미디어 사용 간에 연관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습니다.

소셜미디어를 하루 3시간 이상 사용하는 응답자들은 그렇지 않은 이들보다 약간 더 백신 접종을 주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신문, TV, 라디오 등 전통적 뉴스 공급원을 주요 정보원으로 이용하는 응답자 사이에서는 백신에 회의적인 사람의 비율이 18%로 조사됐습니다.

김정우 기자fact8@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