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마이데일리

양평 프리미엄 타운하우스 '휘페스타' 4차단지 3개월만에 분양 완판 돌입

입력 2021. 05. 14. 08:28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양평 대표 프리미엄 전원주택 브랜드 휘페스타 4차 단지가 완판 초읽기에 돌입했다.

2021년 2월 봄 시즌을 앞두고 분양 준비를 시작, 3월부터 본격 분양 상담에 나선 후 3개월여 만에 완판 분양을 예고했다. 양평군 양서면 목왕리에 조성중인 휘페스타 단지는 ‘집 잘 짓는 곳’으로 입소문을 더하며 인근 지역의 전원주택 건축 붐을 이끌고 있다.

휘페스타의 빠른 분양 완판은 양평의 입지와 가치 상승에 의해 예고된 결과였다. 송파-양평간 고속도로 확정과 함께 양평 용문-홍천 전철 신설 발표에 따른 인근 도심과 연계망 확충에 대한 기대감도 상승했다.

# 호재 연속 교통, 가까운 편의시설 명품입지와 자연환경

오래전부터 수도권 최고의 전원생활 입지로 인정 받아온 양평에서 서울 송파 지역까지 연결되는 고속도로와 전철 노선 확충에 따른 수혜 기대가 커지며 양평 지역의 신규 아파트 분양 시장에 청약 광풍이 불어 닥쳤다.

4월 분양된 한라비발디 1·2단지가 1순위 평균 13.51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고, 5월 11일 더샵 양평리버포레 아파트는 28.77대 1의 1순위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교통 호재로 인한 양평의 아파트 분양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른 가운데 전원주택 분양 시장도 과거와 다른 온도차를 보이며 활기를 띠고 있다.

휘페스타는 2022년 개통되는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양평-화도 구간 서양평IC가 1분, 경의중앙선 양수역이 5분여 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송파-양평고속도로 종착지인 양서면에 자리잡고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최적의 전원주택 입지로 떠올랐다.

양평군 지역의 전원주택 단지는 서울 출퇴근을 위한 교통 입지와 학교, 편의시설 거리와 인기 명소에 따라 선호도에 차이를 보여 왔다.

양서면과 서종면은 올림픽 대로를 이용해 서울 진입이 가장 가까운 입지로 오래전부터 인기불변의 전원주택지로 자리매김 한 곳이다. 서종면은 서종초등학교와 서종중학교 인근에 약 30년 전부터 실거주를 위한 전원주택 건축이 활기를 띠었다.

서종면 정배리와 용문면 조현리 일대는 각각 정배초등학교와 조현초등학교가 학부모들의 관심을 끌면서 이주민 증가에 큰 역할을 했다. 목왕리는 인근에 신흥 명문 고교인 양서고가 자리 잡고 있어 우수한 교육환경을 목표로 한 학부모들의 이주 비율이 높다.

# 휘페스타 입주민 오픈 마인드, 단지문화 조성 밑거름

양수리, 목왕리 등 양서면의 전원주택 단지가 급부상 하고 있는 이유로는 경의중앙선 양수역을 빼놓을 수 없다. 주중에는 양수역 공용주차장을 활용해 서울로 출퇴근이 편하고, 주말에는 두물머리, 세미원 등 인근 명소를 찾는 방문객들로 붐빈다. 서울 왕래가 쉽고, 양평 최고의 자연환경과 명소로 인해 프리미엄 지역의 가치가 상승하고 있다.

6번 국도와 올림픽 대로를 이용한 하남 스타필드, 현대아산병원 등 생활 편의 인프라 이용이 수월한 사통팔달 교통망도 휘페스타 4차 단지의 분양 완판을 앞당겼다. 휴양과 힐링을 위한 환경이 조성돼 풍요롭고 안락한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는 것도 목왕리 만의 남다른 입지다.

다양한 토지 분양 평수도 건축주에게 선택의 폭을 넓혔고, 양평 최초 1:1 커스터마이징 맞춤 설계를 통한 대단지 조성 기획은 휘페스타가 프리미엄 단지로 거듭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토지 구입부터 주택 시공에 이르기까지 전반적인 과정에 설계사, 시공 전문가, 인테리어 전문가와 함께 유기적인 소통과 협업을 통해 건축주가 꿈꿨던 전원주택 완성에 다가갈 수 있다는 게 강점으로 꼽힌다.

이창현 부사장은 “휘페스타 단지가 프리미엄 전원주택의 가치를 갖고, 단지 분양 때 마다 빠른 분양 완판을 기록하고 있는 비결로 입주민들의 개방적인 마인드를 빼놓을 수 없다”고 말한다.

휘페스타 홈페이지에는 입주민들이 이곳에 집을 짓기까지 모든 과정과 완성된 집의 모습을 촬영해 사진을 게재해 놓았다. 이 부사장은 “입주민 가정의 프라이버시를 과감하게 오픈주고 심지어 분양 받기 위해 찾아온 방문객과의 만남을 주저하지 않는 모습에서 전원생활을 향유하고자 하는 넓고 따뜻한 마음의 결을 느낄 수 있다”고 고마움을 전한다.

요즘 휘페스타는 4차 단지의 완판 분양 후 시작될 5차 단지 분양 준비에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