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더팩트

고 이선호 씨 빈소 조문하는 문재인 대통령 [TF사진관]

이새롬 입력 2021. 05. 14. 08:38

기사 도구 모음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후 경기도 평택 안중백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평택항에서 고(故) 이선호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 서면 브리핑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평택항에서 일하다 산재사고로 숨진 고인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유가족을 위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후 경기도 평택 안중백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이선호 씨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더팩트ㅣ이새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후 경기도 평택 안중백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평택항에서 고(故) 이선호 씨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 서면 브리핑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평택항에서 일하다 산재사고로 숨진 고인의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유가족을 위로했다.

문 대통령은 "국가시설 안에서 일어난 사고인데 사전에 안전관리가 부족했을 뿐 아니라 사후 조치들도 미흡한 점들이 많았다"며 "노동자들이 안전에 대한 걱정 없이 살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약속드렸는데,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사고를 계기로 산업안전을 더 살피고, 안전한 나라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내부회의에서도 "이번 사고가 평택항이라는 공공 영역에서 발생한 사고인 만큼 고용노동부 뿐 아니라 해양수산부 등 관련 부처와 기관이 비상하게 대처해서 안전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