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경향

이재성 동점골 도움..역전승 거둔 킬, 1부 승격 예약

이정호 기자 alpha@kyunghyang.com 입력 2021. 05. 14. 09:4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홀슈타인 킬 홈페이지 캡처



이재성(29)이 뛰는 독일 프로축구 2부 분데스리가 홀슈타인 킬이 1부 승격에 다가섰다. 이재성은 동점골을 도우며 맹활약했다.

킬은 13일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2020~2021 독일 2부 분데스리가 28라운드 순연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4연승을 달린 2위 킬(승점 62)은 선두 보훔(승점 63)과 격차를 승점 1차로 줄여 역전 우승의 기회를 잡았다. 2경기를 남기고 3위 그로이터 퓌르트(승점 58)와 승점 차가 4점인 킬은 오는 16일 치러지는 9위 카를스루에와 33라운드 원정에서 승리하면 최종전 결과에 상관없이 올 시즌 최소 2위 자리를 확보하게 돼 1부 승격에 성공한다.

킬의 이재성은 2선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후반 추가시간 교체될 때까지 사실상 풀타임을 소화하면서 팀이 1-2로 끌려가던 후반 34분 동점골 어시스트까지 성공해 팀 승리에 큰 힘을 보탰다. 왼쪽 코너킥 상황에서 이재성이 골지역 오른쪽에서 머리로 투입한 볼을 시몬 로렌츠가 골지역 정면에서 헤더로 동점골을 터트리며 2-2 동점을 만들었다. 이재성의 리그 6호 도움이었다. 이날 도움으로 이재성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 공격포인트를 11개(5골 6도움)로 늘렸다. DFB 포칼에서 따낸 2골까지 합치면 이번 시즌 공격포인트는 13개(7골 6도움)다.

기세가 오른 킬은 후반 38분 알렉산데르 뮈흘링의 역전 결승골이 이어지며 3-2 역전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경기가 끝난 뒤 후스코어드닷컴은 이재성에게 양 팀을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 8을 주며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했다. 이날 후반 추가시간 교체될 때까지 11.59㎞를 달린 이재성은 팀에서 가장 많은 키패스 3개에 패스 정확성 76%를 기록했다.

이정호 기자 alpha@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