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헬스조선

코로나 신규 확진 747명.. 이틀 연속 700명대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05. 14. 09:41 수정 2021. 05. 14. 11:17

기사 도구 모음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가 전날 대비 747명 늘었다.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 연속 700명대를 기록한 것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4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3만380명이며, 이 중 12만395명(92.34%)이 격리해제됐다고 밝혔다.

해외 유입 확진자 수는 18명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조선일보 DB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가 전날 대비 747명 늘었다.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 연속 700명대를 기록한 것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4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3만380명이며, 이 중 12만395명(92.34%)이 격리해제됐다고 밝혔다. 위중증 환자는 153명, 사망자는 2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1893명(치명률 1.45%)이다.

신규 확진 중 국내 발생은 729명이다. 지역별로 서울 229명, 경기 172명, 전남 50명, 인천, 경북 각 34명, 대전 31명, 경남 28명, 울산 26명, 강원 25명, 부산 24명, 충남 22명, 전북 14명, 광주, 제주 각 10명, 대구 9명, 세종 7명, 충북 4명이다.

해외 유입 확진자 수는 18명이다. 9명은 검역단계에서 발견됐고, 나머지 9명은 경남 4명, 서울 2명, 광주, 경기, 경북 각 1명으로 확인됐다.

유입 대륙별 해외 유입 확진자 수는 중국 외 아시아 16명, 아메리카 2명 순으로 많았다.​

사진=질병관리청

Copyrights 헬스조선 & HEALTH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