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경향

'빈센조' 서진원 "선뜻 다가와준 송중기, 예쁘더라" [인터뷰 ①]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입력 2021. 05. 14. 10:2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배우 서진원, 사진제공|탄엔터테인먼트


배우 서진원이 케이블채널 tvN 주말극 ‘빈센조’서 호흡을 맞춘 송중기를 칭찬했다.

서진원은 최근 ‘스포츠경향’과 인터뷰에서 송중기에 대해 “예의 바르고 연기자로서 자세가 정말 좋았다”며 “어색해할 수도 있는데 내게 먼저 다가와서 ‘형님이라고 할테니 말 편하게 놓으세요’라고 하는데 굉장히 예뻐보였다”고 밝혔다.

그는 전여빈 역시 털털한 배우라며 “여배우와 친하게 지낸 건 이번이 처음이다. 그만큼 소탈하다. 볼 때마다 반갑게 인사하는, 아주 매력적이 친구”라고 말했다.

또한 곽동연에게 진정성을 느꼈다며 “‘야구소녀’서 아주 인상깊게 본 배우였는데, 연기에 대한 열정이 높고 인간성까지 좋았다. 앞으로 큰 배우가 될 친구라고 느껴서, 내가 오히려 ‘너 존경해’라고 말한 적도 있다. 배울 게 많은 친구”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서진원은 ‘빈센조’에서 황진태 지검장 역을 맡아 극의 재미를 배가했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