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박헌열 서울시립대 교수, 20회 문신미술상 수상

이정훈 입력 2021. 05. 14. 10:35

기사 도구 모음

경남 창원시는 제20회 문신미술상 수상자로 박헌열(서울시립대 환경조각학과 명예교수) 조각가를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문가로 구성된 문신미술상 심사위원회 위원 6명이 후보 5명 중 박헌열 작가를 수상자로 뽑았다.

문신청년작가상은 지역 예술인 박재희 작가가 받는다.

문신미술상은 창원이 낳은 세계적인 조각가 문신(1923∼1995)의 업적과 예술혼을 기리려고 2002년에 제정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신청년작가상에는 박재희 작가..27일 시상식
박헌열 조각가 [서울시립대 홈페이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는 제20회 문신미술상 수상자로 박헌열(서울시립대 환경조각학과 명예교수) 조각가를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문가로 구성된 문신미술상 심사위원회 위원 6명이 후보 5명 중 박헌열 작가를 수상자로 뽑았다.

박 작가는 일반 조각부터 기괴스러운 모습의 인체 조각, 대리석에 빛을 투과시켜 조각에 생명을 불어넣는 작업 등 다양한 방식으로 관람객과 소통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문신청년작가상은 지역 예술인 박재희 작가가 받는다.

문신미술상은 창원이 낳은 세계적인 조각가 문신(1923∼1995)의 업적과 예술혼을 기리려고 2002년에 제정됐다.

본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2천만원을, 청년작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천만원을 준다.

시상식은 오는 27일 창원시립마산문신미술관에서 열린다.

seam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