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더팩트

'멀리서 보면 푸른 봄' 나인우, 스틸컷 첫 공개..특별출연 예고

김샛별 입력 2021. 05. 14. 10:44

기사 도구 모음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 출연하는 나인우가 최연소 정교수 여준완 역으로 분한 모습이 첫 공개됐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제작진은 "전작 '달이 뜨는 강'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연기력을 입증한 나인우가 여준완 역을 맡아 색다른 재미를 더할 예정"이라며 "박지훈과의 '케미'는 물론이고, 부와 명예를 모두 가져도 행복하지만은 않은 여준완 캐릭터의 서사에도 집중해서 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우 나인우의 KBS2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스틸컷이 공개됐다. /빅토리콘텐츠 제공

박지훈 친형 여준완 役 특별 출연, 국내 최연소 박사 연기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 출연하는 나인우가 최연소 정교수 여준완 역으로 분한 모습이 첫 공개됐다.

KBS2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극본 고연수, 연출 김정현) 제작진이 14일 나인우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나인우는 차분하고 지적인 분위기를 발산한다. 특히 극 중 캐릭터 여준완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멀리서 봐야 봄인, 가까이서 보면 다른 그들의 청춘 이야기다. 마냥 따뜻하고 낭만적일 것 같지만, 실상은 차갑고 고된 현실 대학생들의 모습을 대변하며 캠퍼스판 '미생'을 그려낼 전망이다.

박지훈, 강민아, 배인혁 등 청춘 배우들이 대거 출격해 대학생들의 풋풋한 우정과 사랑, 그리고 씁쓸한 현실을 담은 캠퍼스 스토리를 펼친다.

나인우는 여준(박지훈 분)의 형 여준완 역으로 특별 출연한다. 극 중 여준완은 '국내 최연소 박사' '최연소 정교수'와 같은 화려한 수식어를 지녔지만, 그 천재성 뒤에 불행의 그림자를 감춘 인물이다. 미동 없는 표정과 슬픈 눈빛에서 여준완이 지닌 내면의 어둠을 짐작할 수 있어 더욱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여준완은 동생 여준과 상반된 색깔로 흥미진진한 형제 관계를 그려간다. 이들 형제가 품은 비밀스러운 사연은 무엇일지, 두 남자가 풀어갈 가족애와 형제애의 스토리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제작진은 "전작 '달이 뜨는 강'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연기력을 입증한 나인우가 여준완 역을 맡아 색다른 재미를 더할 예정"이라며 "박지훈과의 '케미'는 물론이고, 부와 명예를 모두 가져도 행복하지만은 않은 여준완 캐릭터의 서사에도 집중해서 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전했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6월 14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