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파이낸셜뉴스

서울 인구대비 6.3% 백신접종..백신 13만회 이상 남아

예병정 입력 2021. 05. 14. 11:10

기사 도구 모음

서울시는 14일 0시 기준 60만4185명을 대상으로 1차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는 약 960만명 거주 인구수 대비 6.3%다.

전일(13일) 신규 접종은 1차 3391명, 2차 1만2435명으로 총 1만5826명이다.

이날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서울시청에서 열린 코로나19 온라인 브리핑에서 "어르신들의 건강을 지키고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순차적으로 시행되는 예방접종에 빠짐없이 참여해 주시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뉴스1화상
[파이낸셜뉴스] 서울시는 14일 0시 기준 60만4185명을 대상으로 1차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는 약 960만명 거주 인구수 대비 6.3%다. 또 2차 접종은 12만5220명으로 1.3%가 완료했다.

전일(13일) 신규 접종은 1차 3391명, 2차 1만2435명으로 총 1만5826명이다.

백신 물량은 13일 0시 기준 아스트라제네카 3만3150회분, 화이자 9만9288회분 등 총 13만2438회분이 남아 있다.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의심 신고사례는 13일 신규는 76건이고, 누적은 3306건으로, 접종자의 0.5%에 해당한다.

이상반응 신고사례 중 97.8%가 근육통, 두통, 발열 등 경증사례다.

아울러 다음달 3일까지 60~75세 어르신과 만성호흡기질환자, 어린이집·유치원·초등 1, 2학년 교사의 예방접종 사전예약이 진행된다.

'예방접종 사전예약 누리집'에서 온라인 예약이 가능하다. 전화예약은 중앙콜센터, 서울시 25개구별 접종예약 콜센터에서 할 수 있고, 동주민센터를 방문해도 가능하다.

이날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서울시청에서 열린 코로나19 온라인 브리핑에서 "어르신들의 건강을 지키고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순차적으로 시행되는 예방접종에 빠짐없이 참여해 주시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coddy@fnnews.com 예병정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