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헤럴드경제

美 10대들, 아시아계 노인 때려눕혀 강도짓..경찰 체포 [영상]

입력 2021. 05. 14. 12:20

기사 도구 모음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80대 동양계 노인을 폭행하고 강도 짓을 벌인 10대 두 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13일(현지시간) NBC 방송에 따르면 전날 경찰은 거리를 산책 중이던 80세 노인을 기습 폭행하고 절도한 혐의로 11세와 17세 청소년을 체포했다.

당시 주변 보안카메라에 찍힌 영상에서 이들은 대낮에 길거리에서 노인을 쓰러뜨려 위협하고, 뺨을 때리는 등 몸싸움을 벌이며 집요하게 귀중품을 빼앗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10대 두 명이 동양계 노인을 폭행하는 장면.[ABC7]

[헤럴드경제=나은정 기자]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80대 동양계 노인을 폭행하고 강도 짓을 벌인 10대 두 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13일(현지시간) NBC 방송에 따르면 전날 경찰은 거리를 산책 중이던 80세 노인을 기습 폭행하고 절도한 혐의로 11세와 17세 청소년을 체포했다.

이들은 지난 8일 캘리포니아 샌 리앤드로에서 80대 노인을 넘어뜨려 폭행하고 시계 등을 훔쳐 달아났다. 당시 주변 보안카메라에 찍힌 영상에서 이들은 대낮에 길거리에서 노인을 쓰러뜨려 위협하고, 뺨을 때리는 등 몸싸움을 벌이며 집요하게 귀중품을 빼앗았다.

피해자는 여러 차례 도와달라고 외쳤지만 주변에선 아무도 응답하지 않았고, 오직 근처에 있던 또다른 용의자로 추정되는 10대가 낄낄 웃는 소리만 퍼져나갔다.

이들은 범행 후 도난 신고된 차량을 타고 달아났고, 경찰 체포 당시 오클랜드에서 도난당한 자동차를 운전중이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이들의 여죄 가능성도 조사 중이다.

가해자의 인종은 확인되지 않았고 이번 범죄와 인종 문제의 연관성도 아직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피해 노인은 이 사건이 (아시안에 대한) 증오 범죄라고 생각한다고 ABC7을 통해 밝혔다.

80세의 피해자는 시계를 강탈 당하고 경미한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ABC7 보도 화면 갈무리]

한편 미국에서는 지난 3월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한인 4명을 포함해 8명이 사망한 총격 사건을 비롯해 최근 아시아계를 향한 증오 범죄가 급증하고 있다.

캘리포니아 주립대 연구에 따르면 지난 1분기 미국의 15개 주요 도시에서 증오 범죄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69% 증가했다. 특히 뉴욕시의 경우 지난해 1분기 13건이었던 증오 범죄가 올해는 42건으로 223% 늘었다.

이와 관련 조 바이든 대통령이 최근 의회 연설에서 증오 범죄 문제를 직접 언급하는가 하면, 연방 상원에서 아시아계 증오범죄 방지법을 처리하는 등 제도 개선을 위함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다.

betterj@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