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SBS

문 대통령 "당이 주도적으로 정책 마련하는 게 필요"

권란 기자 입력 2021. 05. 14. 14:21 수정 2021. 05. 14. 15:15

기사 도구 모음

문재인 대통령은 더불어민주당 신임 지도부에게 "당이 주도적으로 정책을 마련하는 것이 필요하고 바람직하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14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민주당 지도부 간담회에서 당 지도부의 출범을 축하하며 이같이 밝혔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더불어민주당 신임 지도부에게 "당이 주도적으로 정책을 마련하는 것이 필요하고 바람직하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14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민주당 지도부 간담회에서 당 지도부의 출범을 축하하며 이같이 밝혔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경제정책, 방역, 백신접종은 객관적 지표로 입증되고 국제적 비교가 가능한 만큼 그 성과를 평가할 수 있다"며 "당당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부동산과 관련해 당 지도부에 "가격 안정과 투기 근절, 안정적 공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함께 기울이자"고 당부했습니다.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기술 자립을 위해 부처 간, 민관, 대기업·중소기업의 협업이 이뤄졌다는 점을 거론하면서 "현재의 반도체 패권경쟁 속 선도국가로 도약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고도 했습니다.

아울러 "김부겸 총리를 중심으로 국무위원들이 새 진용을 갖추고 여당 지도부도 최근 새로 출범한 만큼 남은 1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기 위해 당청 간의 긴밀한 공조 하에 '원팀'으로 노력하자"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모두 발언에서 "민주당이 내년 대선에서 다시 국민으로부터 신임을 받아야 문 대통령이 성공하는 대통령으로 이어진다"며 "그러려면 앞으로 모든 정책에 당의 의견이 많이 반영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간담회는 코로나 19와 민생 해결 등 국정 현안과 관련해 원활한 당청 관계를 확인하기 위한 소통의 장으로 마련됐는데,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신임 당 지도부가 제기한 다양한 현안에 대한 발언을 청취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권란 기자jiin@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