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SBS

베트남 신규 확진 73건..하노이 한인 거주 아파트 봉쇄

정혜경 기자 입력 2021. 05. 14. 17:57

기사 도구 모음

베트남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습니다.

14일 베트남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73건의 확진 사례가 드러났습니다.

베트남은 지난달 27일 이후 4차 지역감염이 확산하면서 지금까지 26개 시와 지방성에서 713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주베트남 한국대사관은 "확진자가 나온 아파트는 동과 층 단위로 봉쇄가 된 사례들이 나오고 있다"면서 "성이나 시 등 지역 간 이동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베트남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습니다.

14일 베트남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 73건의 확진 사례가 드러났습니다.

베트남은 신규 확진자가 지난 10일에 125명까지 늘어나 하루 최다 발생 건수를 기록한 뒤 다음날 71명으로 줄었다가 82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수도 하노이에서는 8명의 확진자가 나왔고 다낭 32명, 박장성 10명, 박닌성 7명 등 지역감염이 다수 발생했습니다.

이날 들어서는 오전 현재 29건의 확진 사례가 보고됐습니다.

베트남은 지난달 27일 이후 4차 지역감염이 확산하면서 지금까지 26개 시와 지방성에서 713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지역별로는 하노이에서 179명의 확진자가 나오면 가장 많았고 박닌성 137명, 다낭 112명 등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한편 교민들이 많이 거주하는 하노이 미딩의 한 아파트는 현지인 확진자가 나오면서 봉쇄됐습니다.

주베트남 한국대사관은 "확진자가 나온 아파트는 동과 층 단위로 봉쇄가 된 사례들이 나오고 있다"면서 "성이나 시 등 지역 간 이동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VN익스프레스 사이트 캡처, 연합뉴스) 

정혜경 기자choice@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