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불이야"..5층 건물에서 '번지점프' 고양이 사뿐히 탈출[영상]

최서영 기자 입력 2021. 05. 15. 09:17 수정 2021. 05. 15. 09:39

기사 도구 모음

화재가 발생한 건물 5층에서 뛰어내린 고양이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는 건물에서 고양이는 잠시 가만히 있다가 갑자기 밖으로 점프했다.

시민들은 비명을 지르며 놀랐지만, 정작 고양이는 무사히 땅에 착지해 화재 현장을 벗어났다.

화재 현장을 모두 목격했던 한 건물 입주민은 "고양이가 뛰어내리려고 할 때 다들 '세상에'라는 반응이었다"며 "고양이 목숨은 9개라는 말이 사실인 것 같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5층 창문에서 검은 고양이가 점프해 지상으로 내려오고 있다. (트위터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최서영 기자 = 화재가 발생한 건물 5층에서 뛰어내린 고양이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13일(현지시간) 미국 ABC 방송 등 현지 언론은 이날 오후 3시 20분쯤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6층짜리 건물에서 불이 났다고 보도했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당국은 5층 창문에 남아있는 검은 고양이 한 마리를 발견했다.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는 건물에서 고양이는 잠시 가만히 있다가 갑자기 밖으로 점프했다.

시민들은 비명을 지르며 놀랐지만, 정작 고양이는 무사히 땅에 착지해 화재 현장을 벗어났다.

시카고 소방당국 대변인 래리 랭포드는 "고양이가 뛰어내리기 직전 잠시 바깥을 바라보며 착지할 장소를 찾고 있었다"며 "몇 분 뒤 고양이는 창문 끝으로 다가와 점프했다"고 설명했다.

5층에서 뛰어내린 고양이는 큰 외상은 없었으며 소방당국이 주인을 찾아주기 위해 노력중이다.

화재 현장을 모두 목격했던 한 건물 입주민은 "고양이가 뛰어내리려고 할 때 다들 '세상에'라는 반응이었다"며 "고양이 목숨은 9개라는 말이 사실인 것 같다"고 말했다.

sy153@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