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SBS

최동열, 평영 50m서 27초21..4년 묵은 한국 기록 경신

김형열 기자 입력 2021. 05. 15. 16:30

기사 도구 모음

최동열은 15일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셋째 날 남자 평영 50m 예선에서 27초21의 한국 신기록을 세우고 전체 1위로 8명이 겨루는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주장훈(오산시청)이 2017년 6월 제89회 동아수영대회에서 작성한 종전 한국 기록(27초47)을 0.26초 단축했습니다.

최동열은 대한수영연맹으로부터 한국 신기록 포상금 100만원도 받았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남자 평영 50m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운 최동열.

최동열(22·강원도청)이 4년 묵은 남자 평영 50m 한국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최동열은 15일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셋째 날 남자 평영 50m 예선에서 27초21의 한국 신기록을 세우고 전체 1위로 8명이 겨루는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주장훈(오산시청)이 2017년 6월 제89회 동아수영대회에서 작성한 종전 한국 기록(27초47)을 0.26초 단축했습니다.

최동열은 대한수영연맹으로부터 한국 신기록 포상금 100만원도 받았습니다.

이번 대회는 오는 7월 개막할 예정인 도쿄올림픽 국가대표를 뽑는 자리입니다.

평영 50m는 올림픽 종목은 아니지만 연맹은 올림픽 이후 이번 대회 종목별 1위 선수 중 강화훈련 대상자를 선발할 예정입니다.

최동열은 경기를 마친 뒤 "올림픽을 위해 평영 100m 위주로 더 훈련했는데 (어제 경기에서 3위로) 아쉽게 끝나서 50m에서는 예선 때부터 집중하자 생각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연합뉴스)

김형열 기자henry13@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