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SBS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가입자 42만 명 돌파

이성훈 기자 입력 2021. 05. 21. 12:36

기사 도구 모음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이 2년 9개월 만에 누적 가입자 42만 명, 예금액은 1조 5천억 원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은 기존 청약통장의 청약 기능과 소득공제 혜택은 유지하면서 10년간 연 최대 3.3%의 금리와 이자소득 비과세 혜택을 제공합니다.

또 "탄소 중립형 스마트공장의 보급·확산에 앞장서고, 탄소를 많이 배출하는 기업 단지를 집중 지원해 그린혁신단지로 전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제 365]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이 2년 9개월 만에 누적 가입자 42만 명, 예금액은 1조 5천억 원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은 기존 청약통장의 청약 기능과 소득공제 혜택은 유지하면서 10년간 연 최대 3.3%의 금리와 이자소득 비과세 혜택을 제공합니다.

최근에는 통장 일몰을 2024년까지 연장하고 소득 조건을 완화하는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이 발의됐습니다.

---

웹브라우저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내년 6월로 27년간의 생을 마감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11 데스크톱 애플리케이션이 2022년 6월 15일부로 지원을 종료하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1995년 처음 나온 인터넷 익스플로러는 초창기 웹 브라우저의 대명사로 여겨졌지만, 경쟁 브라우저의 득세와 스마트폰 사용량 증가 영향으로 서비스를 종료하게 됐습니다.

---

국내 2위 배달앱 요기요를 매물로 내놓은 독일 딜리버리히어로가 또 다른 배달앱인 '배달통' 서비스를 다음 달 24일 종료합니다.

배달통은 2010년 우리나라에서 처음 나온 배달앱으로 2015년 4월 딜리버리히어로에 인수됐습니다.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중소벤처기업의 ESG 경영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학도 이사장은 "중소벤처기업의 탄소 배출량 분석 등을 통해 저탄소 경영 전환을 촉진하고, 탄소 중립 혁신바우처를 도입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탄소 중립형 스마트공장의 보급·확산에 앞장서고, 탄소를 많이 배출하는 기업 단지를 집중 지원해 그린혁신단지로 전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성훈 기자sunghoon@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