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정은경 질병청장 AZ백신 접종 완료..4주 간격으로 1·2차 접종

신선미 입력 2021. 06. 11. 15:20 수정 2021. 06. 11. 15:25

기사 도구 모음

질병관리청은 정은경 청장이 해외 출장을 검토하면서 4주 간격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다고 11일 밝혔다.

질병청은 다만 접종효과를 고려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2차 접종 간격을 보통 11∼12주로 권고하고 있는데 개인 사정이 있다면 간격을 8주까지 단축할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하는 정은경 청장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질병관리청은 정은경 청장이 해외 출장을 검토하면서 4주 간격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다고 11일 밝혔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보도참고자료를 통해 "정 청장은 국립보건연구원과 모더나사의 mRNA(메신저 리보핵산) 백신 연구협력 양해각서(MOU) 체결 등 국외 출장을 검토하면서 지난 4월 30일 2차 접종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정 청장은 앞서 지난 4월 1일 1차 접종을 받았는데, 29일 만에 2차 접종을 받은 것이다.

질병청은 긴급 해외출국자에 한해서는 4주 간격으로 1·2차 접종을 하는 것도 허용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5월 한미 정상회담 일정을 앞두고 지난 3월 23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1차 접종한 뒤 38일만인 4월 30일 2차 접종을 받았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접종 간격은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 기준으로는 4∼12주이고,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8∼12주로 권고한다.

질병청은 다만 접종효과를 고려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2차 접종 간격을 보통 11∼12주로 권고하고 있는데 개인 사정이 있다면 간격을 8주까지 단축할 수 있다.

su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